서제이, OST로 드라마에 활력… ‘이제는 나 사랑할 수 없게 됐어’ 발표
가수 서제이가 드라마의 인기에 활력을 불어넣을 OST를 공개한다.   서제이가 가창한 KBS1 일일 드라마 ‘으라차차 내 인생’ OST ‘이제는 나 사랑할 수 없게 됐어’ 음원이 다음 달 2일 베일을 벗는다.   ‘이제는 나 사랑할 수 없게 됐어’는 수많은 드라마 OST 곡을 만들어 온 작곡가 필승불패, 육상희, 이주용이 함께 만든 곡이다. 이별에 대한 아픔을 노래에 고스란히 담았다.   카리스마 넘치는 무대로 호응을 얻고 있는 서제이는 2019년 KBS1 ‘열린음악회’에서 뛰어난 가창력을 과시하며 ‘한국의 셀린디온’이라는 찬사를 받았다. 최근 방송된 ‘열린음악회’에서는 조하문 원곡 ‘해야’를 부르며 자신만의 폭발적 고음과 압도적인 퍼포먼스로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OST 제작사 요구르트스튜디오 관계자는 “‘이제는 나 사랑할 수 없게 됐어’를 통해 수많은 무대에서 ‘끝장 가창력’을 과시한 서제이의 또 다른 매력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귀띔했다.   정진영 기자 afreeca@edaily.co.kr드라마 활력 드라마 ost ost 제작사 끝장 가창력
2022-06-30 15:37
어쿠스틱 밴드 한살차이, 담백하고 잔잔한 감성의 OST 발표
어쿠스틱 밴드 한살차이의 신곡이 공개된다.   한살차이는 KBS1 일일 드라마 ‘으라차차 내 인생’의 OST ‘원 데이’를 다음 달 3일 공개한다.   ‘원 데이’는 담담하고 서정성 짙은 음색으로 따뜻한 음악을 선보여 꾸준하게 사랑을 받고 있는 한살차이의 음악적 색채가 돋보이는 곡이다. 믿기지 않는 이별 뒤 사랑하는 사람과 꿈같았던 추억을 떠올리는 마음을 유려한 가사로 담아냈다. 한살차이 멤버 성희의 담담하면서도 깊이 있는 음색이 돋보인다.   이 노래는 인기 아티스트들과 앨범 및 OST 작업을 해온 고병식과 버저비터, 이형성의 공동 작업을 통해 완성됐다. 드라마 전개에 따스하고 진한 감동을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한살차이의 성희는 작사와 작곡에 함께 참여해 가창뿐만 아니라 싱어송라이터로서 면모를 발휘했다.   보컬 성희와 기타리스트 미스터토끼를 멤버로 한 어쿠스틱 밴드 한살차이는 2014년 데뷔 이후 싱글 발표와 OST 가창 등으로 꾸준하게 활동해오며 감성 있는 음악으로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OST 제작사 요구르트스튜디오 관계자는 “서정적인 감성으로 드라마 전개에 잔잔한 감동을 더해준 한살차이가 사랑과 이별에 대한 색다른 매력의 곡을 완성해 시청자 호응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정진영 기자 afreeca@edaily.co.kr어쿠스틱 감성 ost 발표 어쿠스틱 밴드 ost 제작사
2022-06-30 15:31
세븐틴 승관, 오늘(28일) ‘링크’ OST ‘핏어팻’ 발매
그룹 세븐틴의 승관이 드라마 ‘링크 : 먹고 사랑하라, 죽이게’의 OST에 네 번째 주자로 참여한다.     승관은 28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tvN 월화드라마 ‘링크 : 먹고 사랑하라, 죽이게’(‘링크’)의 OST Part.4 ‘핏어팻’(Pit a Pat)을 발표한다. ‘핏어팻’(Pit a Pat)은 기타 리프와 깊은 공간감이 느껴지는 드럼 사운드가 두드러지는 곡으로, 다현(문가영 분)에게 링크된 듯 생생하게 느껴지는 감정과 두근거림을 서정적인 선율로 풀어낸 곡이다.   특히 ‘핏어팻’(Pit a Pat)은 승관과 남혜승 음악감독의 세 번째 협업이다.   승관이 솔로 OST 가창에 참여한 것은 드라마 ‘마더’와 ‘청춘기록’, ‘도시남녀의 사랑법’에 이어 이번이 네 번째다.     김다은 인턴기자세븐틴 링크 승관 OST
2022-06-28 09:36
‘어른’ 손디아, 염정아·전소민 주연 ‘클리닝 업’ 두 번째 OST 주자 출격
보컬리스트 손디아(sondia)가 드라마 ‘클리닝 업’ OST 두 번째 주자로 나섰다.   손디아가 참여한 JTBC 주말 드라마 ‘클리닝 업’의 두 번째 OST인 ‘허그’가 26일 공개됐다.   ‘허그’는 어쿠스틱 기타와 스트링 선율 위로 펼쳐지는 손디아의보이스가 곡명처럼 리스너들의 귀를 따뜻하게 감싸는 곡이다. 지치고 힘든 일상 속, 따스한 포옹과 작은 위로가 필요한 현대인의 심정을 대변한 노랫말이 듣는 이들의 공감대를 한껏 자극한다.   손디아는 독보적인 감정선과 포근한 감성의 보컬로 곡은 물론 극의 따뜻한 분위기를 이끌어낼 전망. 앞서 ‘나의 아저씨’ OST ‘어른’으로 리스너들의 귀를 촉촉하게 적신 손디아는 이번에도 역시 손디아표 감수성을 충실하게 풀어내며 ‘클리닝 업’ 속 주인공들의 세밀한 정서를 표현해냈다.   ‘클리닝 업’은 우연히 듣게 된 내부자거래 정보로 주식 전쟁에 뛰어든 증권사 미화원 언니들의 예측불허 인생 상한가 도전기를 그린 드라마다. 매주 토요일, 일요일 오후 10시 30분에 시청자들과 만나고 있다.   정진영 기자 afreeca@edaily.co.kr염정아 전소민 ost 주자 전소민 주연 주말 드라마
2022-06-26 15:08
'힛트쏭' 배용준-이영애, 이혼 부부? 갈등 부추긴 OST 재조명
'이십세기 힛트쏭'에서 흥행 신드롬을 일으킨 KBS 드라마 속 OST를 소환한다.   오늘(24일) 오후 8시 방송될 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힛트쏭')은 '명장면엔 꼭 명곡 있다! 그때 그 명장면 속 OST 힛트쏭'을 주제로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이날 '힛트쏭'은 멜로디만 들으면 특정 드라마 명장면이 자동 재생되는 OST들을 소개한다. 막장 스토리부터 풋풋한 애정신까지, 주인공들의 감정선을 극대화시킨 그때 그 시절의 명곡들을 만나볼 수 있다.     먼저 김지연의 '찬바람이 불면'은 80년대 판 '슬기로운 의사생활'의 OST로 소개돼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 곡은 캠퍼스 드라마의 시초이자 의대생들의 사랑과 우정을 다룬 '사랑이 꽃피는 나무'의 메인 테마로, MC 김희철과 김민아의 귓가를 사로잡는다. 두 MC는 OST뿐만 아니라 최수종의 아련한 멜로 연기에 가슴을 부여잡는다.   이 가운데 김희철은 씨야의 '미친 사랑의 노래'가 드라마 삽입곡이었다는 사실에 놀라움을 표한다. 이 곡은 유오성의 시한부 연기로 매회 레전드 장면을 갱신했던 '투명인간 최장수' OST였던 것. 당시 '미친 사랑의 노래'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씨야는 자신들의 앨범에 이 곡을 재수록하고, 국내 음악 시상식에서 최우수 OST상을 수상하는 등 최고의 인기를 구가했다는 후문이다.   1세대 원조 한류 스타들의 풋풋한 모습을 엿볼 수 있는 드라마 '파파' OST 뱅크의 '이젠 널 인정하려해'도 재조명된다. '파파'는 이혼 남녀가 사랑과 갈등을 통해 진정한 사랑을 깨닫는 이야기로, 배용준과 이영애가 부부로 호흡을 맞춰 시청률을 끌어올렸다. 특히 '이젠 널 인정하려해'는 두 사람이 엇갈릴 때마다 배경 음악으로 삽입돼 시청자들의 마음을 아프게 만든 바 있다.     KBS Joy는 Skylife 1번, SK Btv 80번, LG U+tv 1번, KT olleh tv 41번 그리고 KBS 모바일 앱 'my K'에서 시청할 수 있으며, 지역별 케이블 채널 번호는 KBS N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힛트쏭'의 더 많은 영상은 주요 온라인 채널(유튜브, 페이스북) 및 포털 사이트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황소영 기자이영애 배용준 ost 재조명 이혼 부부 최우수 ost상
2022-06-24 08:19
박진영, ‘유미의 세포들 시즌2’ OST ‘달이 될게’ 참여…24일 발매
박진영이 ‘유미의 세포들 시즌2’ OST에 직접 참여한다.   23일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유미의 세포들 시즌2’는 오는 24일 오후 6시에 세번째 OST인 박진영의 ‘달이 될게’를 발매한다고 밝혔다.     ‘달이 될게’는 어쿠스틱 사운드를 기반으로 한 인디 팝 장르의 곡이다. 가사에는 하루하루가 고되고 지치는 유미(김고은 분)의 하루에 숨을 쉴 수 있는 시간을 선물하고 싶은 바비(박진영 분)의 마음을 담았다.     ‘유미의 세포들2’이 유미와 바비의 비밀 사내 연애기를 그리고 있는 가운데, 새 OST ‘달이 될게’는 두 사람의 러브라인에 설렘을 증폭시킬 전망이다.     극 중 바비로 분 한 박진영은 ‘달이 될게’에서 부드러운 목소리로 극의 설렘 지수를 한층 더 높일 예정이다.     김다은 인턴기자박진영 유미 유미의세포들2 달이될게 ost
2022-06-23 10:03
서현, '징크스의 연인' OST 두 번째 주자로 출격
배우 서현이 KBS2 수목드라마 '징크스의 연인' OST 두 번째 주자로 출격한다.     지난 15일 첫 방송된 '징크스의 연인'은 박진감 넘치는 전개와 다채로운 캐릭터들의 향연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행운의 여신 슬비(서현)와 불운의 사나이 수광(나인우)의 운명적인 첫 만남과 아슬아슬한 재회가 안방극장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다시 만난 두 사람이 서동시장에서 어떤 이야기를 그려갈지 궁금해지는 가운데, 행운의 여신으로 마성의 매력을 발산하고 있는 서현이 직접 참여한 '징크스의 연인' 두 번째 OST인 'Milky Way'가 22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서현의 부른 'Milky Way'는 빨간양말(임동균, 어한중)과 INAN의 합작품. 거짓말처럼 찾아온 두근거림과 사랑이 시작되면서 느끼게 되는 수많은 달콤한 감정들을 담은 곡이다. 특히 이번 OST는 서현이 선보이는 첫 드라마 솔로 음원이다. 가수로서의 모습을 기다렸던 팬들에게 선물과 같은 곡이 됐다. 또 서현의 매력적인 보이스와 통통 튀는 트로피컬 사운드가 어우러지며 극의 청량한 분위기를 한층 배가시키고 있다.     황소영 기자징크스 서현 서현 징크스 연인 ost 배우 서현
2022-06-23 09:25
가수 란, 왓챠 ‘춘정지란’ OST ‘어떻게든’ 가창
가수 란(RAN)이 ‘춘정지란’ OST 가창자로 새롭게 합류했다.     란은 22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왓챠 오리지널 시리즈 ‘춘정지란’의 OST인 ‘어떻게든’을 발매한다.   ‘어떻게든’은 다양한 드라마의 타이틀 곡을 만들어 온 작곡가 필승불패와 제이미, 이주용의 합작품이다. 지나간 사랑을 그리워하며 가슴 아파하는 한 사람의 애절한 마음을 그린 발라드곡이다.   란은 독보적인 음색과 디테일한 표현력으로 극의 몰입도를 한층 높일 전망이다.   지난 2006년 ‘더 세컨드 스토리’(The Second Story)로 데뷔한 란은 다수의 발라드 앨범을 비롯해 ‘위험한 약속’, ‘빨강 구두’, ‘으라차차 내 인생’ 등 여러 드라마 OST에 참여하며 꾸준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춘정지란’은 노비 신분을 벗으려는 주인공이 여장남자로 위장해 혼인하게 되며 벌어지는 내용을 그린 작품이다. 왓챠를 통해 매주 수요일 오후 5시 새 에피소드가 공개되고 있다.   정진영 기자 afreeca@edaily.co.kr가수 가창 ost 가창자 드라마 ost 작곡가 필승불패
2022-06-22 10:01
더 씨야 출신 송민경, 왓챠 웹드 ‘춘정지란’ OST 주자 합류
가수 송민경이 ‘춘정지란’ OST 주자로 음악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송민경은 16일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왓챠 시리즈 ‘춘정지란’의 OST ‘이럴 거면 사랑하지 말았어야지’를 공개했다.   ‘이럴 거면 사랑하지 말았어야지’는 실력파 작곡가 필승불패, 제이미, 이주용이 의기투합한 곡이다. 이별을 겪은 사람의 복잡한 감정을 그렸다. 이별의 아픔, 상처, 그리고 그리움을 그린 공감 가는 노랫말과 애절한 멜로디가 돋보인다.   송민경은 청아하면서도 호소력 짙은 보이스와 맑은 음색, 디테일한 표현력으로 곡의 감성을 끌어올렸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송민경은 4인조 걸그룹 더 씨야의 메인 보컬 출신이다. 자신의 앨범 활동을 비롯해 ‘우아한 모녀’, ‘기막힌 유산’, ‘으라차차 내 인생’ 등 다수의 OST 참여와 뮤지컬, 배우 활동 등 다양한 분야에서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정진영 기자 afreeca@edaily.co.kr송민경 출신 출신 송민경 ost 주자 가수 송민경
2022-06-16 15:38
릴리안, ‘히어 유 아’ 오늘(8일) 발매...‘너에게 가는 속도 493km’ OST 마지막 주자
신인 가수 릴리안(Lylian)이 KBS2 수목드라마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 마지막 주자로 나선다.   릴리안이 참여한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의 OST Part.13 ‘히어 유 아’(Here you are)는 8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히어 유 아’는 일렉 기타 사운드가 돋보이는 일렉트로닉 록 장르 곡이다.     무모할지도 모르지만 스포츠가 인생의 축소판이라면 한 번쯤은 가슴이 터질 듯 세상을 무작정 뛰어보고 싶은 청춘의 마음을 담은 이 곡은 ‘너가속’ OST 청춘 테마의 마지막을 장식한다.   서울예대 출신 보컬리스트 릴리안은 2019년 방송된 채널A 대학생 뮤지션 발굴 프로젝트 ‘보컬플레이 : 캠퍼스 뮤직 올림피아드’에 7인조 밴드 개미 ‘여왕개미 보컬’로 출연했다. 지난 4월에는 첫 번째 디지털 싱글 앨범 ‘일분일초’를 발매했다.     릴리안의 신곡이 흐르는 KBS2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는 종영을 단 2회 남겨두고 있다.    김다은 인턴기자발매 속도 ost 청춘 ost 마지막 ost part
2022-06-08 16:09
더보기
MUST CLICK!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