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영, 엑스디너리 히어로즈 만나 조언 "풍성한 회사로 만들어주길"
JYP 제공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 신인 밴드 엑스디너리 히어로즈(Xdinary Heroes, XH)가 수장 박진영과 특별한 시간을 함께 했다.   엑스디너리 히어로즈는 최근 자체 콘텐츠 'Xdinary Heroes BEGINS'에서 JYP 수장이자 대표 프로듀서 박진영과의 1:1 대화를 가졌다. 박진영은 진심 어린 조언은 물론 연습생 시절 마지막 월말 평가 영상을 보며 세세한 코칭을 아끼지 않는 다정다감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박진영은 첫 면담 주자로 나선 리더 건일에게 "DAY6(데이식스) Young K(영케이) 느낌이 난다. 말할 때마다 오버랩된다. 웃을 때 입꼬리가 많이 닮았다"며 '확신의 JYP상'임을 상기시켰고 건일은 "제 영어 이름이 '케이'"라고 말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이어 박진영은 "DAY6 친구들이 정말 잘해줬다. 굉장히 고맙고 자랑스러웠는데 이제 엑스디너리 히어로즈가 이걸 이어받아 JYP를 풍성한 회사로 만들어줬으면 좋겠다. 이제 시작이니까 힘내길 바란다"며 격려했다. 두 번째로 나선 가온은 박진영에게 "슬럼프가 오면 어떻게 극복하셨는지 궁금하다"라고 질문했다. 박진영은 "데뷔를 했는데 1년 가까이 라디오, 방송, TV를 한 번도 출연하지 못했다. 내 인생은 어떻게 된 건지 그때가 가장 심각한 슬럼프였는데, 문제는 해결 방법을 몰랐었다. 생각해 보니 그냥 버텼던 것 같다"고 본인의 경험을 담은 조언을 건넸다. 또 가온이 "아직 저에 대한 자신감이 부족하다"고 솔직하게 털어놓자 오히려 "말을 굉장히 잘한다. 말 기술로 잘하는 느낌이 아니라 솔직하게 차분하게 자연스럽고 편안하게 그러면서도 논리 정연하게 굉장히 특별하다"고 호평했다.   박진영이 준한(Jun Han)과의 대화 시간에 언제 가수가 되고 싶다는 생각을 하게 됐는지 묻자 "갑자기 음악을 하고 싶다는 생각에 밤 12시에 울면서 부모님께 말씀드렸다. 부모님께서 바로 '하고 싶은 건 해야지'라며 허락해 주셨다. 항상 뭘 하며 살지라는 생각을 하고 있었는데, 그 답을 찾았다는 마음에 울컥했던 것 같다"며 회상했다. 또 "내성적인 성격이었지만 데뷔를 준비하며 카메라에 찍히는 게 두렵지 않게 되고 돋보이고 싶다는 생각을 가지게 된 점이 가장 바뀐 것 같다"고 변화를 꼽자 박진영은 "정말 대단하다. 인터뷰가 나가면 어린 준한이 같은 친구들이 실제로 용기를 내는 계기가 될 것 같다. 지금처럼 잘 성장해가면서 다른 수많은 아이들에게 자신감과 용기를 줬으면 좋겠다. 남들과 소통하고 편하게 지내는 게 불편했던 친구가 음악이라는 꿈 때문에 자신을 이겨내고 마음의 문을 열어 바뀌어가는 게 영화 같다"며 준한의 용기를 북돋았다. 이어 진행된 오드(O.de)와의 만남에서 박진영은 월말 평가 영상을 보며 함박웃음을 감추지 못했다. 박진영은 "정말 잘한다. 박자감과 리듬감이 정말 좋다. 핵심은 연습을 많이 했다는 게 확실한 것"이라며 칭찬했고 이어 목표를 묻자 오드는 "멤버들과 함께 '천천히 하나하나 쌓아가자'고 다짐했다"는 건실한 포부를 밝혔다.   정수는 "어릴 적 제 꿈은 피아니스트였는데 KBS2 드라마 '드림하이'를 보고 감명을 받아서 가수의 꿈을 갖게 됐다. 이후 다른 가수분들을 보면서 꿈이 더 커졌다"고 말해 박진영을 웃음 짓게 했다. 이에 박진영은 정수에게 "어제보다 오늘이 낫고, 올해보다 내년이 나으면 무조건 성공한다. 네가 여기까지 온 건 많은 사람들이 널 믿고 소질이나 재능이 있다는 이야기다"며 다정한 조언을 전했다. 비약적인 성장을 거둔 주연에게는 "(연습생) 2년 만에 베이스를 이 정도 친다는 게 말이 안된다. 정말 이해가 안되는 발전이다. 리듬감이 정말 좋은 것 같다. 노래는 아주 소질 있다"며 애정 가득한 격려를 보냈다.   엑스디너리 히어로즈는 2021년 12월 6일 첫 디지털 싱글 'Happy Death Day'(해피 데스 데이)와 동명의 타이틀곡을 발표하고 데뷔했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oongang.co.kr    
2022-01-12 19:17
엑스디너리 히어로즈 "팬 만날 날만 손꼽아 기다려"
JYP 제공 밴드 엑스디너리 히어로즈(Xdinary Heroes, XH)가 꿈과 열정이 가득한 신년 맞이 메시지를 전했다.   엑스디너리 히어로즈는 23일 소속사 JYP를 통해 데뷔 활동 소감과 앞으로 소망 등을 밝혔다. 건일은 "이번 크리스마스는 선물이 따로 필요 없을 정도로 많은 분들께서 큰 관심을 주셨다. 덕분에 멤버들과 행복한 연말 보낼 수 있을 것 같다. 2022년에는 더 큰 음악적 성장을 이루고 연말 시상식 무대를 화려하게 장식하고 싶다"며 당찬 계획을 밝혔다.    막내 주연은 "데뷔 활동을 하며 팬 여러분의 큰 응원 소리를 직접 듣는 날을 떠올려 봤는데 생각만으로도 벅찼다. 그날을 함께 기다리는 팬 여러분을 위해 크리스마스 선물 같은 다양한 콘텐츠를 준비했으니 마음껏 즐겨주시고, 행복한 연말 보내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정수와 가온은 "엑스디너리 히어로즈로서 팬분들과 함께 보내는 연말이라 더욱 특별하게 다가온다. 우리의 크리스마스 소원은 국내외를 막론하고 여러 팬분들과 한 공간에서 같은 마음을 공유할 수 있는 대면 공연을 하는 것이다. 그때 모두가 더 신나게 즐기기 위해 새해는 다들 건강하셨으면 한다"고 말하며 팬사랑을 드러냈다.   오드와 준한 역시 "2022년에는 팬분들을 직접 만나 뵐 수 있는 팬 사인회나 음방 등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기를 바란다. 또 'K-밴드'를 대표할 수 있는 완벽한 음악과 무대를 보여드리기 위해 악기를 손에서 놓지 않고 꾸준히 연습할 테니 '엑스디너리 히어로즈'라는 밴드가 어떻게 성장하는지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며 기대를 당부했다.   엑스디너리 히어로즈는 21일 'it’s LIVE'(잇츠 라이브)와 일본 KNTV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각각 DAY6(데이식스) '장난 아닌데', 나씽 벗 띠브스(Nothing But Thieves) 'Impossible'(임파서블)의 커버 영상을 공개했다. 또 다큐멘터리 형식의 영상 시리즈 'Xdinary Heroes BEGINS', 멤버들의 케미스트리를 엿볼 수 있는 'Xdinary Heroes : XQXA', 비하인드 영상 'Xdinary Heroes : Xtra Files' 등 자체 콘텐츠를 순차 오픈하고 또래 친구 같은 모습으로 친근감을 높이고 있다.   24일 네이버 NOW. 오디오쇼 '최강창민의 프리허그', 25일 KBS 쿨FM ‘스테이션 제트(STATION Z)’에 연이어 출격한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oongang.co.kr  
2021-12-23 09:11
'음악중심' 스트레이 키즈vs아이브vs아이유, 1위 대결
MBC 신인 아이브가 스트레이키즈, 아이유와 1위 트로피를 겨룬다.   11일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이하 '음중')에서는 12월 둘째주 1위 후보가 공개됐다. 후보에는 스트레이키즈의 '크리스마스 이블', 아이브 '일레븐', 아이유의 '스트로베리 문'이 올랐다.     아이유가 출연 없이 3주 연속 1위를 차지한 가운데, 아이브와 스트레이키즈가 따라잡을 수 있을지 관심을 모은다.   이날 라인업은 송민호(MINO), 하하, 아이브(IVE), 지상천하(이상준 이은지), Xdinary Heroes, 극한데뷔 야생돌, 에버글로우, 비아이지(B.I.G), 나다(NADA), 안예은, 시그니처, GHOST9, T1419, 이아영, 키아라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oongang.co.kr  
2021-12-11 15:43
'JYP 신인' 엑스디너리 히어로즈, 세 번째 멤버 가온…하이틴 감성
JYP 제공   JYP는 지난 8일 공식 SNS 채널에 신인 그룹명 'Xdinary Heroes'를 발표한 이후 15일부터 새 티징 콘텐츠를 통해 멤버 '주연', 'O.de'(오드)를 차례로 공개했다. 17일 0시 6분에는 개별 티저 세 번째 주인공 '가온'을 첫 선보이고 그 열기를 이어갔다.   티저 속 가온은 커피를 내리고 디저트를 만드는 카페 아르바이트생으로 등장했다. 정성껏 준비한 조각 케이크가 짓밟히거나 지저분한 자리를 바라보는 가온의 쓸쓸한 뒷모습이 아련함을 남겼다. 그는 열심히 청소를 하다 지친 모습으로 주방 한구석에 자리를 잡았고, 상상 속에서 청소 막대로 에어 기타 연주를 펼쳤다. 그러다 가온은 누군가가 방문하는 듯한 문소리에 현실로 돌아왔고, 의문의 '♭form'(플랫폼) 포스터를 발견한다.   최근 매일 오전 12시 6분에 공개되는 Xdinary Heroes 멤버별 영상에 대한 국내 및 해외 K팝 팬들의 반응이 뜨거운 가운데 세 번째 멤버 가온은 자연스러운 제스처를 선보여 이목을 모았다. 특히 사운드에 심취한 듯 강렬한 에너지를 뿜어내는 눈빛과 화려한 에어 기타 모션이 시선을 붙잡았다.   앞서 주연과 O.de의 티저 영상에도 등장한 '♭form' 포스터가 보는 이들의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form'이 Xdinary Heroes 멤버들과 어떤 연관성을 지닐지 또 감각적인 화면과 사운드 전환으로 표현하는 캐릭터들이 어떤 조합을 이룰지 귀추가 주목된다. JYP는 신인 그룹 데뷔 프로젝트의 일환이자 멤버별 특징, 잠재력을 서사화한 '드라마타이즈 티저'를 통해 미공개 멤버들을 순차 공개한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oongang.co.kr  
2021-11-17 11:13
키움, 2020시즌 캐치프레이즈 'TIME TO WIN, V1 HEROES'
2020시즌 키움의 캐치프레이즈   키움이 2020시즌 캐치프레이즈를 확정했다.    키움 구단은 14일 2020시즌 캐치프레이즈로 'TIME TO WIN, V1 HEROES'로 확정했다고 발표했다.   키움은 지난해 말 사내 임직원을 대상으로 캐치프레이즈 공모전을 진행했다. 선호도가 높았던 4개 후보 안을 대상으로 팬 투표를 실시, 42.1%로 가장 높은 선호도를 보인 'TIME TO WIN, V1 HEROES!'가 2020시즌 캐치프레이즈로 선정됐다.   'TIME TO WIN, V1 HEROES!'는 2020시즌 매 경기 최선을 다해 승리해 구단과 팬 모두의 바람인 V1을 달성하겠다는 의지를 담고 있다. 이번에 선정한 캐치프레이즈는 올 시즌 구단의 다양한 홍보물 및 상품 등에 활용될 예정이다.   한편, 팬 투표 이벤트 참여자 가운데 'TIME TO WIN, V1 HEROES!'를 선택한 팬 중 추첨을 통해 선정된 3명에게는 2020시즌 홈 개막전 티켓(버건디석 1인당 2매)을 선물로 증정한다. 당첨자는 구단 공식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배중현 기자 bae.junghyune@joongang.co.kr
2020-01-14 11:09
MUST CLICK!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