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로커'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연출법
거장의 연출법이 공개된다.   제75회 칸 국제영화제 경쟁 부문 공식 초청작 '브로커(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가 영화 속 남다른 디테일을 완성한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만의 특별한 연출 방식을 공개했다.   '브로커'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다.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은 첫 한국 영화 연출작인 '브로커'의 로케이션에 있어 극의 스토리와 인물이 국내의 실제적인 풍경에 어우러지는 것을 최우선 과제로 삼았다.   이에 사전 헌팅 단계에서부터 직접 발품을 팔아 각 공간이 지닌 분위기 등을 면밀히 살피며 장소 선정에 공을 들였고, ‘상현’(송강호)의 세탁소 곳곳에 놓인 오래된 털실을 비롯해 ‘동수’(강동원)가 자란 보육원 벽에 남겨진 축구공 자국까지 생활감이 묻어나는 디테일로 세월의 흔적을 녹여내며 한층 리얼한 공간을 완성했다.   또한 동이 트고 지는 찰나의 순간을 기다리는 등 실제 시간과 날씨를 고스란히 담아낸 촬영 방식으로 자연스러움이 살아 숨 쉬는 빛과 영상을 구현해 관객들로 하여금 극중 인물에 깊숙이 이입할 수 있도록 했다. 뿐만 아니라 보다 생생한 현장감을 살리기 위해 동시 녹음에 중점을 뒀으며, 브로커 일행과 형사들의 여정이 그려지는 자동차 씬은 차량 내외부를 분리해 촬영 후 CG를 활용하는 기존 방식과 달리 배우들이 실제 차량을 타고 이동하는 모습을 있는 그대로 촬영해 현장감을 더했다.     '브로커'는 6월 8일 개봉한다.   김선우 기자 kim.sunwoo1@joongang.co.kr  브로커 연출법 브로커 일행 국제영화제 경쟁 촬영 방식
2022-05-13 08:12
라카, '글래시 네일 컬러' 시코르 7월 네일 부문 판매 1위
.   라카는 ‘글래시 네일 컬러’가 지난 7월 시코르의 네일 카테고리에서 판매액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이는 시코르에 글래시 네일 컬러의 ‘여름 컬렉션’을 단독 입점시킨 지 한 달만에 이룬 성과다.    라카 관계자는 "글래시 네일 컬러의 독보적인 컬러, 우수한 광택과 발색력을 모두 잡은 ‘반시럽 네일’ 제형이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매력 포인트로 작용했다"고 말했다.     셀프 네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손쉽게 연출 가능한 액체형 네일 폴리쉬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점에 주목해 발 빠르게 소비자를 공략한 상품 전략도 주효했다.    라카가 지난 3월 첫 선을 보인 이 제품은 발색력과 투명성을 모두 잡은 ‘반시럽’ 제형으로 인기다. 특히 여성에게만 초점이 맞춰진 네일 시장의 관습을 깨고 남성을 위한 네일 연출법까지 아울러 소비자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    총 8가지 컬러로 구성된 글래시 네일 컬러는 깊은 발색력과 풍부한 광택감이 특징이다. 적당한 점도의 발림성으로 명채도 조절이 쉬워 단일 컬러로 사용하거나 여러 컬러를 조합해 다양한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서지영 기자 seo.jiyeong@joongang.co.kr  
2021-08-10 15:04
MUST CLICK!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