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 LG, FA 박경상·최승욱 영입
일간스포츠

입력 2020.05.14 10:19

김우중 기자
FA 박경상이 창원 LG에 합류한다. KBL 제공

FA 박경상이 창원 LG에 합류한다. KBL 제공

 
창원 LG세이커스가 14일 FA(자유계약선수) 박경상(30세,179cm)과 최승욱(26세, 191cm)을 영입했다고 밝혔다.
 
박경상은 계약기간 3년 보수총액 2억원에 사인하며 고향 팀인 LG세이커스에 둥지를 틀었다. 노련한 경기 운영과 3점 슛에 일가견이 있는 박경상은 포인트 가드와 슈팅 가드 포지션 소화가 가능하다. 조기종료된 2019-2020시즌에는 현대모비스에서 41경기 출전해 평균 3.6점 1.2 어시스트를 기록했다.  
 
박경상은 "결혼을 앞두고 있어 한편으로 어깨가 무거우면서도 고향인 창원에서 뛸 생각을 하니 마음이 설렌다"며 "기회를 주신 구단에 감사 드리고 LG세이커스가 정상에 도전 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계약 소감을 밝혔다.
 
FA 최승욱이 창원 LG와 3년 계약에 합의했다. IS포토

FA 최승욱이 창원 LG와 3년 계약에 합의했다. IS포토

 
최승욱은 계약기간 3년 보수총액 2억원에 계약했다. 빠른 스피드와 좋은 탄력으로 수준급의 수비 능력을 겸비 하고 있어 발전 가능성이 높은 선수로 평가를 받아 왔다. 2019-2020시즌에는 KCC에서 39경기 출전해 평균 3.7점 2.0 리바운드를 기록했다. 최승욱은 “기대 이상의 좋은 조건으로 기회를 주신 구단에 감사 드린다"며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더욱 더 노력하고 팀이 성장하는데 꼭 필요한 선수가 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우중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