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싱글즈2' 제작진, "이덕연 진정성에 의심의 여지 없어" 덕소 커플 데이트 공개
일간스포츠

입력 2021.12.08 09:44


“팬데믹 전에는 춤과 노래로 공연을 했는데…”
 
MBN ‘돌싱글즈2’ 이덕연이 모두의 ‘동공확장’을 일으키는 ‘락킹’ 실력을 전격 공개한다. 오는 12일(일) 밤 9시 20분 9회를 방송하는 MBN ‘돌싱글즈2’에서는 이덕연X유소민 ‘덕소 커플’의 동거 3일 차 일상이 펼쳐진다.
 
이날 이덕연은 유소민과 친해지기 위해 평소 자주 어울리는 ‘댄서’ 친구들이 사용하는 댄스 연습실을 함께 방문한다.
 
이에 앞서 이덕연이 ‘돌싱빌리지’ 직업 공개 시간에 엔지니어로 취직하기 이전의 삶에 대해서 털어놓는 장면도 공개된다. “코로나19 이전에는 춤과 노래가 나의 직장 같은 느낌이었는데, 팬데믹이 시작된 후 방황을 많이 했다”고 솔직하게 밝히는 것.
 
이후 댄서 친구들과 만난 이덕연은 유소민을 자연스레 소개해주고, 자신의 주종목인 ‘락킹 댄스’ 공연을 깜짝 선보인다. 놀라운 이덕연의 춤 실력을 ‘직관’한 유소민과 4MC는 ‘동공대확장’을 일으킨다. 나아가 이덕연은 유소민에게 춤을 가르쳐주는 등 한발 더 가까워진 모습으로 모두를 웃음짓게 만든다.
 
그런가 하면 이덕연의 친구들은 “서로의 어떤 부분이 좋아서 상대를 선택했느냐”는 ‘돌직구 질문’을 던져 시선을 집중시킨다. 이덕연이 밝힌 유소민에 대한 진심이 과연 무엇일지에 초미의 관심이 쏠린다.
 
제작진은 “이덕연이 처음부터 춤과 노래를 해왔던 경력을 제작진뿐 아니라 출연진 모두에게 밝혔다. 직업이 가수라기보다는 개인적으로 음원을 발표했던 경험을 가진 출연자라고 생각했는데, 이렇게 큰 관심이 쏟아질 줄 몰랐다. 사전에 심도 깊은 인터뷰를 통해 출연자의 진정성에 대해 깊이 교감을 나눴고, 이 부분에 대해서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 싱글 대디로 열심히 살아가면서, 새로운 사랑을 찾고자 용기를 낸 이덕연의 이야기가 9회 방송에 담길 예정이니 부디 억측을 삼가주시고 응원해주시면 감사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돌싱글즈2’는 지난 8회 방송에서 평균 4.7%, 최고 5.3%(닐슨코리아 유료방송가구 2부 기준)를 기록, 시청률 고공행진을 이어가며 종편 동시간대 1위를 질주하고 있다. MBN 간판 연애 예능 ‘돌싱글즈2’ 9회는 12일(일) 밤 9시 20분 방송된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사진 제공=MBN ‘돌싱글즈2’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