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랜파' 홍인규, "개그계 골프 1위, 베스트 스코어 1언더파"
일간스포츠

입력 2021.12.25 14:30

 
“개그계 골프 1위는 바로 나!”
 
‘그랜파’ 개그맨 홍인규가 만년 꼴찌 임하룡을 위한 ‘구원투수’로 등판한다.
 
홍인규는 25일(오늘) 밤 9시 30분 8회를 방송하는 MBN ‘인생필드 평생동반-그랜파’에서 국민할배 박근형-백일섭-임하룡과 ‘트로트 골프 군단’ 남진-설운도-조정민의 2:2 포섬 플레이 경기에 ‘캐디’로 깜짝 등장한다.
 
이날 경기에서는 스케줄로 인해 잠시 자리를 비운 ‘도캐디’ 도경완 대신 홍인규와 트로트 가수 안성준이 캐디로 나선다. 특히 홍인규는 “개그맨 중에 골프를 제일 잘 친다, 베스트 스코어는 1언더파”라며 선배들의 ‘픽’을 위한 자기 PR에 돌입한다. 이에 ‘장타신’ 박근형 또한 “홍인규 씨가 제일 잘 치는 게 맞다”며 공식 인정한다.
 
격정적인 자기 PR의 결과, 임하룡의 캐디로 합류한 홍인규는 “개그계 대선배인 임하룡 선생님이 계속 꼴찌를 하셔서, 오늘은 꼭 우승시켜드리고 싶다”며 의욕을 불태운다. 이어 ‘골프 유튜버’다운 지식 대량 방출과 할배들에게 ‘사이다’를 안겨주는 센스 만점 경기 운영으로 AI 못지않은 ‘알파홍’에 등극한다. 연예계의 숨은 골프 실력자인 홍인규의 든든한 활약에 시선이 쏠린다.
 
제작진은 “홍인규가 ‘캐디 라이벌’ 안성준과 물러설 수 없는 기싸움을 펼치며 흥미를 더하는가 하면, 임하룡을 향한 무리수 응원에 임하룡이 ‘인규야, 제발 그만 해~’라고 역정(?)을 내는 등 개그계 선후배의 ‘대환장 케미’를 가동한다. ‘캐디 찬스’로 선보일 홍인규의 깜짝 골프 실력에 주목해 달라”고 밝혔다.
 
평균 나이 79세 국민할배 이순재-박근형-백일섭-임하룡의 명랑 골프 유랑기를 담은 골프 예능 MBN ‘그랜파’ 8회는 25일(오늘) 밤 9시 30분 방송된다.
 
이지수 디지털뉴스팀 기자, 사진 제공=MBN ‘그랜파’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