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재석, '신사와 아가씨' 합류..윤진이 두고 안우연과 신경전
일간스포츠

입력 2021.12.27 09:49

박정선 기자
 
한재석

한재석

 
 
배우 한재석이 ‘신사와 아가씨’에 합류해 극에 활력을 더한다고 소속사 인연엔터테인먼트 측이 27일 전했다.  
 
KBS 2TV 주말극 ‘신사와 아가씨’는 자신의 선택에 책임을 다하고 행복을 찾아가는 신사 지현우(이영국)와 흙수저 아가씨 이세희(박단단)가 만나면서 벌어지는 파란만장한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한재석은 극 중 오승호 역을 맡아 활약한다. 오승호는 윤진이(이세련)와 유학시절을 함께한 친구 사이지만, 한때 그녀를 좋아했던 인물이라고. 과연 다시 만난 윤진이와 어떤 관계를 그려나갈지, 안우연(박대범)과는 팽팽한 신경전을 예고해 작품에 긴장감을 불어넣을 것으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재석은 14년 tvN ‘SNL코리아5’로 데뷔, 시즌 7까지 고정 크루로 출연해 이름을 알렸다. 이후 드라마 ‘언제나 봄날’, ‘내성적인 보스’, ‘도둑놈 도둑님’, ‘대군-사랑을 그리다‘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