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우 데뷔 9주년 소감 “스스로 대견하고 팬들께 감사”
일간스포츠

입력 2022.05.08 16:27

정진영 기자
사진=하이라인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하이라인엔터테인먼트 제공

싱어송라이터 유승우가 데뷔 9주년을 맞이했다.  

 
유승우는 8일 소속사 하이라인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벌써 데뷔 9주년이라니 신기하다”며 남다른 감회를 전했다.
 
올해로 데뷔 9주년을 맞이한 유승우는 “스스로 대견하기도 두렵기도 하지만 무엇보다 팬 여러분께 제일 감사함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팬 여러분을 응원하는 그 자리에서 계속 노래하겠다. 늘 좋은 생각 나눠주시고 멋진 눈빛으로 봐줘서 감동이다. 9주년을 자축하며 팬분들께 영광 돌린다”고 말했다.
 
유승우는 지난 2012년 Mnet ‘슈퍼스타K4’에서 10대답지 않은 놀라운 음악적 역량으로 5위를 차지, 대중에게 자신의 이름을 각인시켰다. 이후 지난 2013년 첫 번째 미니 앨범 ‘첫 번째 소풍’을 발매하며 본격적으로 싱어송라이터로 활동을 시작, ‘예뻐서’, ‘너만이’, ‘오늘밤엔’ 등 다수의 히트곡을 냈다.
 
자신만의 부드러운 독보적 감성과 감미롭고 호소력 짙은 보이스로 수많은 히트곡을 배출하며 리스너들의 마음속에 깊은 울림을 남기고 있는 유승우가 앞으로 보여줄 행보에 관심이 쏠린다.
 
정진영 기자 chung.jinyoung@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