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리그 주중 경기 대상, 야구토토 스페셜 연속 발매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07 20:26

김영서 기자
‘야구토토 스페셜이 이번 주 국내 야구팬들을 찾아갑니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 스포츠토토코리아는 “이번 주중 벌어지는 2022 KBO리그 경기를 대상으로 한 야구토토 스페셜 4개 회차를 연속으로 발매한다”고 7일 밝혔다.  
 
그 중 가장 먼저 발매되는 야구토토 스페셜 47회차는 7일에 열리는 KIA-LG(1경기)전을 비롯해, 두산-한화(2경기), 키움-KT(3경기)전으로 야구팬을 찾아간다. 이어 8일과 9일(목)에 경기가 펼쳐지는 48, 49회차 역시 같은 팀들간의 경기로 스페셜 게임이 발행된다.
 
50회차에서는 10일(금)에 경기를 시작하는 KIA-키움(1경기), 롯데-KT(2경기), 삼성-NC(3경기)전이 대상경기로 선정됐다. 이번 주 발행되는 야구토토 스페셜 게임 4개 회차의 대상 경기 시간은 오후 6시 30분이며, 해당 경기 시작 10분 전에 게임 발매를 마감한다.  
 
야구토토 스페셜의 참여방식은 2경기 4개 팀의 득점 대(6개 구간, 0~1, 2~3, 4~5, 6~7, 8~9, 10점 이상)를 맞히는 ‘더블’과, 3경기 6개 팀의 결과를 예측하는 ‘트리플’ 유형으로 진행된다. ‘더블’은 배당률이 적은 대신 적중확률이 높기 때문에 초보자에게 많은 호응을 얻는 반면, ‘트리플’ 은 프로야구에 정통한 고수들에게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스포츠토토코리아 관계자는 “순위 경쟁이 본격적으로 펼쳐지고 있는 KBO를 대상으로 한 야구토토 스페셜 게임이 이번 주중 국내 야구팬들을 찾아간다”며 “갑작스러운 우천 및 기상악화로 인해 경기가 취소될 수 있는 가능성도 존재하기 때문에 구매 시 투표권의 환불 방법과 유효 기간 등을 정확히 확인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스포츠토토 구매 및 각종 정보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스포츠토토 홈페이지 및 공식 온라인 발매 사이트 베트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영서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