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링크’ 여진구-문가영, 데이트 아니고 일하는 중…스틸 공개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20 16:33

김다은 기자
사진=tvN 제공

사진=tvN 제공

여진구와 문가영이 함께 장을 보는 스틸이 공개됐다.  
 
20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하는 tvN 월화드라마 ‘링크 : 먹고 사랑하라, 죽이게’(링크)는 장을 보러 나온 지화양식당 셰프 은계훈(여진구 분)과 수습직원 노다현(문가영 분)의 모습이 포착된 스틸을 공개했다.  
 
앞서 노다현은 엄마의 기대를 충족시키고자 살아왔던 지난날에 후회를 드러내며 앞으로는 자신을 위한 삶을 살겠다고 선언했다. 이후 그는 은계훈의 레스토랑에 취직해 지화양식당의 수습직원이 됐다.
 
이후 지화양식당이 본격 오픈 준비에 돌입하게 되면서 셰프 은계훈과 수습직원 노다현은 가장 중요한 작업인 식재료 장보기에 함께 나선다. 둘만의 공식적인 첫 외출이 이루어지는 것이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함께 외출에 나선 은계훈과 노다현의 다채로운 상황이 담겨 있다. 특히 과자 박스에 기대어 길바닥에 넘어진 은계훈의 자태와 황당한 표정이 궁금증을 자아낸다.  
 
사진에는 두 사람이 본격적으로 장을 보는 모습도 보인다. 무엇이 좋은 재료인지 하나하나 세심히 알려주는 은계훈의 시선과 이를 새겨듣는 노다현의 표정이 포착된다.
 
그런 가운데 은계훈은 18년 만에 시작된 링크 현상의 주인공이 노다현임을 알게 됐지만, 그가 실종된 쌍둥이 여동생 은계영은 아니란 사실을 확인하며 깊은 절망에 빠진다. 때마침 자신에게 설렘을 느끼는 노다현의 감정마저 캐치해 그가 마음을 바로잡을 수 있도록 차갑게 돌변한다.  
 
김다은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