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징크스의 연인’ 서현-나인우 설렘 유발…입맞춤 1초 전 스틸 공개
일간스포츠

입력 2022.06.23 17:50 수정 2022.06.23 17:50

김다은 기자
사진=KBS 제공

사진=KBS 제공

서현과 나인우가 입맞춤 1초 전 순간으로 설렘을 유발한다.
 
23일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징크스의 연인’ 3회는 전국 기준 시청률 4.2%를 기록하며 수목극 대세를 입증했다. 특히 슬비(서현 분)가 비눗방울에 빗대어 수광(나인우 분)에 대한 애정을 전하는 순간은 수도권 기준 분당 최고 시청률 5.4%까지 치솟았다.  
 
전날 방송에서 수광은 슬비에게 특별한 능력이 있음을 알게 됐고, 슬비는 자신의 분신과도 같은 장갑을 벗어 던지며 운명과 맞서기 시작했다. 이어 슬비는 서동시장의 불운의 사나이가 된 고명성(나인우 분)을 행운의 남자로 만들겠다고 선언했다.  
 
23일 방송되는 4회에서는 수비 커플 수광과 슬비가 한 뼘도 채 되지 않는 거리에서 서로를 바라본다. 
 
23일 ‘징크스의 연인’ 측은 슬비와 수광의 붉어진 얼굴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슬비는 곤히 잠들어 있고, 그의 두 볼은 발그레하다. 반면 냄비를 손에 든 수광은 한껏 어깨를 치켜세우며 당황한 표정을 짓고 있다. 그뿐만 아니라, 일편단심 공수광 바라기 슬비의 직진 본능에 놀라 토끼 눈을 한 수광의 모습도 담겨있다.  
 
슬비의 저돌적인 행동에 속마음을 알 수 없는 수광의 표정도 포착됐다. 과연 수비 커플이 입술 닿기 1초 전의 순간을 만들어낸 사연은 무엇일지, 이들의 초밀착 스킨십은 본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수비 커플 서현과 나인우의 로맨스 향방은 23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되는 KBS2 ‘징크스의 연인’ 4회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다은 인턴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