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윈도', 여왕 송윤아다운 유종의 미
일간스포츠

입력 2022.01.19 07:06

박정선 기자
 
‘쇼윈도:여왕의 집’

‘쇼윈도:여왕의 집’

 
 
 
채널A 월화극 '쇼윈도:여왕의 집'의 주인공 송윤아가 지난 18일 종영과 함께 유종의 미를 거뒀다.  
 
송윤아는 ‘쇼윈도:여왕의 집’에서 타운하우스의 여왕 한선주 역을 맡아 깊이 있는 내면 연기로 극을 이끌었다.  
 
믿었던 사람들에게 배신 당한 후 복수를 위해 더욱 강인해지는 한선주를 현실감 있게 그려냈다. 사랑하는 아이들과 가정, 회사를 지키기 위해 이성재(명섭) 앞에서 포커페이스를 유지하는가 하면 부드러운 카리스마로 상대방을 제압하고, 감정의 동요를 느끼는 순간 미세하게 변하는 표정과 눈빛은 송윤아가 아니라면 표현하기 힘든 감정선이었다.
 
베테랑다운 연기력은 세월을 거스르는 미모로 새로운 전성기를 맞이했다. 입고 나온 다양한 패턴의 원피스와 컬러풀한 의상들과 가방, 액서서리와 립스틱 등은 방송 이후 완판되는 등 화제를 낳았다.  
 
‘쇼윈도:여왕의 집’은 채널A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은 물론, 종편, 지상파를 포함한 전 채널 동 시간대 1위를 기록하는 등 마지막까지 시청자들의 지지를 받았다.  
 
‘쇼윈도:여왕의 집’을 이끈 송윤아가 앞으로 또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차기작이 기다려진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